default_setNet1_2

與 "오세훈, '文대통령 임기 못채울 것' 발언 사과해야"

기사승인 2019.02.10  15:47:57

공유
default_news_ad1
권미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서울=뉴스1) 정상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0일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출마를 선언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문재인 대통령은 5년 임기를 못 채울 것'이라고 말한 것에 대해 즉각 사과할 것을 촉구했다.

앞서 오 전 시장은 전날(9일) 제주에서 열린 한국당 제주도당 청년위원회 발대식에서 이 같은 발언을 한 바 있다.

권미혁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브리핑을 통해 "오 전 시장은 무슨 근거로 이 같은 말을 공개석상에서 한 것이냐"고 비판했다.

권 원내대변인은 "아무리 전당대회를 겨냥한 정치적 발언이라 해도 할 말이 있고 안 할 말이 있다"면서 "제1야당의 당권주자가 임기가 보장된 선출직 대통령에 대해 임기 중단을 운운하는 것은 민주주의의 부정이자 국민에 대한 협박에 다름 아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민 다수가 원하는 무상급식 정책을 거부하기 위해 선출직 자리를 멋대로 걸었다가 서울시장 임기를 못 채운 오 전 시장이 다시 한 번 무책임한 언행을 보여주는 것에 대해서 유감을 표한다"며 "당장 국민들께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