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진조크루,프랑스 세계대회 '식스티원 2on2' 우승

기사승인 2020.01.20  11:19:47

공유
default_news_ad1
   
▲ 프랑스 세계대회 '식스티원 2on2' 우승을 차지한 진조크루의 비보이 베로(장지광)와 옥토퍼스(황명찬)이 태극기를 앞세우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부천타임즈:양주승 댜표기자] 진조크루의 비보이 베로(장지광)와 옥토퍼스(황명찬)가 19일 프랑스(한국 시간 20일 새벽)에서 열린 세계 비보이 대회 '식스티원 2on2'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한국, 프랑스, 모로코, 러시아, 일본 등 다양한 국가에서 참여한 본 대회는 올해 10주년을 맞이하여 역대 우승 팀들이 모두 모인 가운데 왕중왕전으로 진행되었다.

2018년 우승 팀인 진조크루는 8강 2015년 우승 팀 러시아 프레데터즈 , 4강 2017 우승 팀 일본연합팀을 격파하고 2019년 본국 우승팀인 프랑스 라스트 스쿼드를 만나 치열한 접전 끝에 우승을 차지했다.

본 대회는 메인인 2on2 배틀 외에도 키즈 배틀, 5 대 5배틀, 퍼포먼스 대회 가 진행되며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진조크루의 비보이 베로는 "새해가 된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우승을 차지해서 너무 기쁩니다.  왕중왕전이라 매 배틀이 쉽지 않았지만 좋은 출발인 것 같습니다"라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이어  "키즈 배틀을 보고 각국의 어린 비보이들의 실력과 그 부모님들의 관심을 보고 비보이 문화 대중화 수준에 큰 감명을 받았습니다. 한국도 많은 어린 비보이 친구들이 부모님의 따스한 관심 속에 많이 탄생되길 바라면서 한국에 돌아가면 저희 진조크루도 어린 친구들이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 등을 통해 더 적극적으로 저변 확대에 힘써보겠습니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비보이 강국인 한국이 진조크루의 활동 등을 통해   문화특별시 부천의 문화 저변 확대가 활발해지길 기대해 보자.

 

양주승 기자 webmaster@bucheontimes.com

<저작권자 © 부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