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생생포토]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막

기사승인 2020.07.11  03:13:33

공유
default_news_ad1
   
▲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상영회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부천타임즈: 윤 철 기자]"장르의 재능을 증폭시켜 세계와 만나게 하라"
한국영화 탄생 101년째, 새로운 미션을 품은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조직위원장 정지영/집행위원장 신철)가 드디어 닻을 올렸다. 9일 오후 7시 CGV소풍에서 '개막작 상영회'를 갖고 8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이날 개막작 상영회에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최소화한 80여 명의 인사가 참석했다.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제작가·감독·배우와 국회·경기도·부천시 의원, 평론가 피어스 콘란과 배우 이민지 등 심사위원이 함께했다.

   
▲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상영회에서 (왼쪽부터) 신철 집행위원장-김대성 후원회 명예회장-정지영 조직위원장-장덕천 부천시장(명예조직위원장)-고윤화 후원회 회장-박건섭 부조직위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국내 국제영화제 김동호·문성근 조직위원장, 박광수·배창호·전양준·정상진·이준동·조성우 집행위원장, 이장호·장항준 감독, 배우 조성하와 봉만대·이무영 감독 등 BIFAN 조직위원, 고윤화 회장과 BIFAN 후원회 임원 등이 제24회 BIFAN의 시작을 축하했다.

BIFAN 조직위원인 배우 예지원의 사회로 시작한 개막작 상영회는 국내외 영화인의 개막 축하 및 코로나19 극복 응원 영상으로 포문을 열었다. 강신일·김혜수·안성기·엄정화·전도연·정우성을 비롯해 공포영화의 거장 <엑소시스트> 윌리엄 프리드킨 감독 및 개리스·알렉산더O.필립·라자트 카푸르 감독 등이 직접 함께하지 못하는 아쉬움 마음을 전하면서 BIFAN의 개최 성공과 관객들의 일상의 행복을 기원했다.

   
▲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상영회에서 장덕천 부천시장(명예조직위원장)-고윤화 후원회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장덕천 명예조직위원장(부천시장)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개최 여부를 놓고 우려와 고심이 깊었다"면서 "철저한 방역 관리를 통해 시민과 관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아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여는 성공적인 영화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선언했다.

정지영 조직위원장은 "전 세계의 영화제들이 취소 및 연기되는 현시점에 '언택트 시대의 영화제란 어떤 모습이어야 하는가'에 대해 중점을 두고 준비한 BIFAN은 영화와 관객의 관계에 대한 새로운 지점을 발견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 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상영에 앞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박건섭 부조직위원장정지영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조직위원장-강릉영화제 김동호 조직위원장-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신철 집행위원장이 포토월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신철 집행위원장은 "영화계 안팎으로 잇따르는 새로운 형태의 변화 속에서 BIFAN은 한국은 물론 전세계 영화인들의 창의적 재능들을 키워내는 증폭기 역할을 해낼 것"이라며 올해에 시상·지원을 7억 원 규모로 늘린 이유를 설명했다. "부천은 영상문화 산업단지를 포함한 몇 개의 중요한 인프라와 새로운 인재양성 시스템을 통해 다음 100년의 변화를 주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명예조직위원장과 조직위원장, 집행위원장의 개막 선언·인사는 물론 42개국 194편의 상영작 하이라이트 영상, 심사위원 소개 등 프로그램은 모두 사회자의 소개에 따라 사전에 촬영한 영상물이 대신했다.

   
▲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의 배우 김서형(왼쪽부터), 이명 감독, 배우 김현수가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상영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마지막으로 올해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의 이명 감독과 배우 김서형·김현수가 무대에 올랐다. 이명 감독은 씨네2000의 <미술관 옆 동물원> <거북이 달린다> <비밀은 없다> 등 다수의 영화를 기획했다.

   
▲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의 이명 감독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이명 감독은 "늦깍이 신인 감독“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뒤 "1년 전 오늘 <여고괴담 리부트: 모교>의 첫 촬영을 시작했는데 1년 후 같은 날 BIFAN 개막작으로 첫선을 보이게 된 게 꿈만 같고 이런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배우 김서형이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모교에 교감으로 부임한 주인공을 맡은 배우 김서형은 "촬영 당시 연기하는 데 어려움이 많았다"면서 "BIFAN 개막작으로 관객분들에게 첫인사를 드려 영광"이라고 털어놨다.

   
▲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의 배우 김현수가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상영회'에 참석해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여고생으로 출연한 김현수는 "많은 관객분들과 폭넓은 공감을 나누었으면 좋겠다"고 기대했다.

   
▲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상영에 앞서 배우 예지원의 사회로 진행된 무대인사에서 배우 김서형, 이명 감독, 배우 김현수가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9일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 제24회 BIFAN은 오는 16일까지 42개국 194편을 상영한다. 하이브리드 개념을 도입, 국제영화제의 미래지향적 모델을 개척한다. 상영의 경우 극영화 173편은 오프라인 극장(CGV소풍), 이 가운데 68편은 온라인 플랫폼(왓챠), 중국영화 6편은 모바일 플랫폼(스마트시네마코리아)에서도 만날 수 있다.

   
▲ 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상영에 앞서 배우 예지원의 사회로 진행된 무대인사에서 배우 김서형, 이명 감독, 배우 김현수가 인사를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VR시네마 체험과 마스터 클래스 등 산업 프로그램, 시네마 오브 무비 등 공연은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또한 발열체크·QR체크인 혹은 문진표 작성, 손소독제 등 제공, 고사양 열화상 카메라 및 출입구형 에어샤워 제품 설치·운용한다. 상영관의 경우 강력한 좌석간 거리두기(좌석점유율 30~35%)를 시행하고, 매일 1일 4회씩 방역작업을 갖는다.

   
▲ 정지역 조직위원장과 장덕천 부천시장이 미리 촬영한 영상으로 개막을 선언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 철 기자
   
▲ 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의 배우 김서형과 김현수가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상영회 에 참석해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 장덕천 부천시장이 개막작 상영관으로 입장하면서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찍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 해외 게스트가 개막작 상영관으로 입장하면서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찍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상영에 앞서 배우 예지원의 사회로 진행된 무대인사에서 배우 김서형, 이명 감독, 배우 김현수가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상영회에 입장하는 정재현 부천시의원이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찍고 있다ⓒ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 9일 저녁 CGV소풍에서 개최한 제24회 BIFAN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母校> 상영회에 앞서 배우 예지원이 사회를 맡고 있다 ⓒ부천타임즈 윤철 기자

윤철 go_way@naver.com

<저작권자 © 부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