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천시, 심곡본동 주민·상인협의체 도시재생 선진지 견학

기사승인 2022.05.19  04:00:20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울 상도어울마당 앞에서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천시는 심곡본동 도시재생 주민·상인협의체 회원 30명이 지난 5월 12일 도시재생 선진지 사례 답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서울 상도4동 상도어울마당, 서울 창신숭인도시재생지역을 방문한 이번 답사는 도시재생 거점시설 운영모델과 마을관리사회적협동조합 설립 후 주민 스스로 마을을 관리하며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을 추진하기 위한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해 추진됐다.

서울 상도4동 상도어울마당에서는 4개 층을 주민이 직접 운영하는 주민 거점공간 전체 운영 방식에 대한 강의를 들었다. 특히, 마을 어르신, 경력 보유 여성들과 아이들이 공생할 수 있는 ‘포동포동 놀이터’ 및 ‘장난감 병원’을 운영하는 노하우를 배웠다.

대한민국 최초 주민 중심 도시재생기업이 운영되는 창신숭인 도시재생지역에서는 백남준 기념관, 채석장 전망대 등 지역 자원을 활용한 창업 방식과 도시재생 교육 및 컨설팅, 현장을 둘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도시재생 거점시설 조성 및 운영에 대한 지역 연계형 커뮤니티 사업의 모델을 학습하고, 공간 운영에 대한 주민의 역량을 강화하여 향후 심곡본동 도시재생 거점공간 계획과 마을관리사회적협동조합 운영에 반영할 수 있는 토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경숙 심곡본동 도시재생 주민·상인협의체장은 “이번 선진지 답사를 통해 도시재생사업이 끝나고 난 뒤의 우리 지역 모습을 상상할 수 있었다. 심곡본동도 도시재생사업 후 주민 스스로 자립하여 운영할 수 있는 사업모델을 만들 것”을 강조했다.

이광민 기자 bobos7842@naver.com

<저작권자 © 부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