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천시, 자동심장충격기 관리·점검 강화

기사승인 2022.06.19  16:03:08

공유
default_news_ad1
ad27

[부천타임즈:이광민 기자] 부천시는 오는 22일부터 자동심장충격기가 설치된 의무기관 및 자율기관 400여 곳을 대상으로 자동심장충격기 등 응급장비 관리·점검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는 다중이용시설 등 법정 의무기관과 자율기관에 설치되어 있는 「자동심장충격기 등 응급장비를 누락 없이 매월 1회 이상 점검 하도록 하는 「응급의료에 관한 법」일부개정법률안이 이달 22일부터 시행되기 때문이다. 

이번 법률안 개정은 관리책임자가 설치된 자동심장충격기의 패드, 배터리, 기기 사용기한 등을 월 1회 이상 정기 점검하고 점검 결과를 관할 보건소에 통보하도록 하여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데 의의가 있다. 

또한 현재까지 보건소에 설치 신고를 하지 않은 자율설치 기관은 빠른 시일 내에 관할 보건소에 설치 신고하고 응급장비 관리책임자를 지정하여 관리하여야 한다. 설치신고 관련 자세한 사항 및 설치 장소와 사용법 등은 부천시보건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부천시보건소 김인재 건강정책과장은 “긴급상황에서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신속하게 응급처치를 받을 수 있도록 자동심장충격기 등 응급장비 관리·점검을 보다 철저히 하겠다”고 강한 의지를 밝혔다.

이와 관련한 자세한 문의는 건강정책과 응급의료팀 (☏ 625-4137)으로 하면 된다.

이광민 기자 bobos7842@naver.com

<저작권자 © 부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