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천FC1995, GK 이기현 영입으로 주전 경쟁 본격화

기사승인 2018.01.31  23:02:05

공유
default_news_ad1

부천FC1995는 신장 192cm, 몸무게 82kg의 건장한 체격을 가진 이기현의 영입을 통해 골키퍼 주전 경쟁을 예고했다. 이로써 부천은 류원우의 이적으로 공석이 된 주전 자리를 두고 최철원과 이영창, 이기현이 치열한 경쟁을 펼치게 됐다.

   
▲ 부천FC GK 이기현 영입

이기현은 동국대를 거쳐 지난 2015년 부천FC1995에서 프로에 데뷔했다. 당시  신인답지 않은 안정적인 경기 운영 능력과 기대 이상의 활약으로 가장 먼저 기회를 잡아 홈 개막전에 선발 출전했다. 하지만 이후 류원우에게 주전 자리를 내주며   경남FC로 이적했고, 제주를 거쳐 올해 다시 부천FC1995에 합류하게 됐다.

2년 만에 친정팀에 돌아오게 된 이기현은 "데뷔팀 부천에서 또다시 기회를 얻은 만큼 선의의 경쟁을 통해 더욱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팬들과 부천시민     여러분의 기대에 부응하는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부천FC1995 정갑석 감독은 "현재 주전 자리를 두고 경쟁이 가장 치열한 포지션 중 하나가 골키퍼"라며 "이기현과 최철원, 이영창의 실력이 비슷한 만큼 이들이 펼치는 주전 골키퍼 경쟁 구도를 살펴보는 것도 재미있는 볼거리 중 하나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양주승 기자 webmaster@bucheontimes.com

<저작권자 © 부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