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천시, '상호협약 도시' 와 상호 혜택 "펑펑"

기사승인 2020.07.13  15:09:03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천시박물관 등 이용 시 부천시민과 동일한 할인혜택 제공

[부천타임즈:양주승 대표기자] 부천시가 '상호협약 도시' 와  상호혜택을 주고받으며 다양한 교류의 장을 만들어가고 있다.

올해 7월 시에서 민간교류 확대 및 관광 활성화를 위해 박물관 등 입장료·관람료 징수 표준조례를 개정함에 따라, 국내 '상호협약 도시'  지역주민은 부천시민과 동일하게 50% 감면된 입장료로 주요 문화·관광·교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 상호협약도시 시민이 감면된 입장료로 이용할 수 있는 부천로보파크 1층 전시관 내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시설은 활박물관, 옹기박물관 등 부천시박물관, 한국만화박물관, 부천천문과학관, 자연생태공원, 부천로보파크 등이다. 이 시설에 방문할 상호협약도시 주민은 주소를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제시해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미성년자는 주민등록등본 또는 학생증 지참시 동일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부천시는 경기 화성시, 경북 봉화군, 전남 진도군, 전북 무주군, 충북 옥천군, 강원 강릉시, 충남 공주시와 '상호협약도시'를 맺고 있다. 시는 자매도시와 지역축제 상호방문, 농특산물 직거래 행사, 재난재해 지원, 공연단 상호 파견, 공무원 하계 휴앙소 협약 등 다양한 교류 협력을 지속하며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부천시민도 '상호협약도시'에서 할인 혜택을 누리며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다. 특별한 테마를 느끼고 싶은 시민은 전북 무주군의 머루와인동굴, 향로산 자연휴양림, 반디랜드, 덕유산레저바이크텔에 방문하면 된다.

강원 강릉시에서는 정동심곡 바다부채길 탐방로, 연곡해변 솔향기 캠핑장을 통해 해변가의 자연을 만끽할 수 있다. 역사에 관심이 있는 시민은 충남 공주시의 공산성, 송산리고분군, 석장리박물관을 방문하면 된다.

이종성 행정지원과장은 '상호협약도시' 간 우수정책사례를 공유해 주민들에게 실질적 혜택을 줄 수 있는 시책을 확대하고, 발전적인 교류관계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양주승 기자 webmaster@bucheontimes.com

<저작권자 © 부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